발견하다

CÉcile Khayat와 Victoria Effantin

뉴 메이커 Cécile Khayat와 Victoria Effantin(@boulangeriemamiche)이 로제 샴페인과 어울리는 특별한 빵을 만들었습니다. 한 번에 하나의 브리오슈를 만든다는 파리 동네 빵집의 아이디어를 고양시켜서 전통빵, 페이스트리, 쿠키와 케이크 등 버터가 들어간 다양한 제품에 유쾌함과 개성을 더하고 있습니다. "다시 공부하고 연구하면서 Mamiche만의 레시피를 만들고 있습니다. 새로운 분야에 도전하면서 기존 고객이 끊길 수도 있지만 저희는 동네 빵집의 이미지를 계속 지켜려고 합니다."
새로운 분야에 도전하면서 기존 고객이 끊길 수도 있지만 저희는 동네 빵집의 이미지를 계속 지켜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