뵈브 클리코는 2008년 첫 번째 뵈브 클리코 폴로 클래식을 개최하며 70년 만에 뉴욕에 폴로를 부활시켰습니다. 지금까지 9,000명 이상의 사람들이 뵈브 클리코 폴로 클래식에 참석해 아름다운 맨해튼의 스카이라인과 자유의 여신상을 배경으로 잊을 수 없는 시간을 보냈습니다.

올해 뵈브 클리코는 폴로 클래식 10주년을 기념하여 다양하고 흥미로운 행사들을 준비했습니다. 앨리샤 키스가 특별 공연을 펼치고, 배우 닐 패트릭 해리스가 호스트로서 이벤트를 진행하며 참가자들에게 행사들을 안내합니다. 또한 가수 겸 배우 조단 피셔가 미국 국가를 부르며 폴로 경기의 시작을 알립니다.